‘가을밤의 정취 물씬, 클래식 공연과 함께 가족 나들이’
‘가을밤의 정취 물씬, 클래식 공연과 함께 가족 나들이’
  • 강경화 기자(adjang7@naver.com)
  • 승인 2022.09.16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ROSSOVER 콘서트로 가을밤의 클래식 여행, 세계 유일 공항복합문화축제 인천국제공항에서 개최

【인천=코리아플러스】 홍재표 강경화 기자 = 고품격 클래식 공연이  25일 오후 6시, 문화와 예술이 함께하는 세계 유일 공항 복합 문화축제인 인천공항 스카이 페스티벌에서 열린다.

피아니스트 임동민, 바이올리니스트 대니구, 뮤지컬 배우 카이, 감미로운 목소리의 여성 듀오 다비치와 함께 보로딘 심포니 오케스트라(양일오 지휘자)의 참여로 가을밤의 깊은 정취를 만끽할 수 있다.

또한 구석구석 스탬프 투어 및 공연 관람 이벤트를 통해 스타일러, 왕복 항공권, 다이슨 에어랩, 로봇 청소기, 애플워치 등 푸짐한 경품의 혜택도 누려볼 수 있어 가족·친구·연인과 함께 축제의 즐거움을 한층 더해 볼 수 있다.

2022 인천공항 스카이페스티벌 공식 홈페이지 및 티켓링크를 통해 공연 티켓을 예매할 수 있으며 티켓은 무료(수수료·배송비 본인 부담)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