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산사태위기경보 18일 오후 5시부로 ‘관심’에서 ‘주의’로 상향
산림청, 산사태위기경보 18일 오후 5시부로 ‘관심’에서 ‘주의’로 상향
  • 강경화 기자(adjang7@naver.com)
  • 승인 2022.09.19 0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4호 태풍 ‘난마돌’영향권 부산, 울산, 경북, 경남 지역 발령

【대전=코리아플러스】 강경화 기자 = 산림청은 제14호 태풍 ‘난마돌’이 북상하며 우리나라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지난 18일 오후 5시부로 부산, 울산, 경북, 경남의 산사태 위기경보를 ‘관심’에서 ‘주의’로 상향한다고 밝혔다.

제14호 태풍 ‘난마돌’은 18일 저녁부터 경상권을 중심으로 호우와 강풍을 발생시키는 등 우리나라에 영향을 줄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18일 ∼ 19일 예상강수량은 △경상권해안, 강원영동, 울릉도.독도: 50∼100mm(많은 곳 △경상권해안 150mm 이상), 경상권동부내륙, 제주도산지: 20∼80mm △전라동부, 경상서부내륙, 제주도(산지 제외): 5∼40mm 등이다.

산림청은 이번 태풍에 대비하여 지방자치단체와 협력하여 15∼16일 간 태풍 영향 예상지역(부산, 울산, 강원, 경북, 경남 등)의 산사태취약지역 265개소, 금년 대형산불피해지 10개소 및 공사 중인 태양광 목적 허가지 116개소에 대한 긴급 추가점검을 실시했다.

현장점검을 통해 위험요소 여부를 판단하고, 필요지역에는 배수로 정비, 방수포 설치 등 긴급조치를 완료했다.

또한, 17일 관계기관 대처상황 점검회의를 개최하여 5개 지방산림청, 휴양림관리소, 국립수목원, 산림과학원, 산림항공본부, 산림복지진흥원 등 산림분야 관계기관과 함께 태풍 대비 대처상황을 점검하고 산사태, 다중이용시설물 이용객의 피해 등을 최소화하기 위한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회의를 통해 태풍 영향 시기 사전에 재차 위험요소를 제거하고, 피해 발생 시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준비하는 등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용관 산림보호국장은 “제14호 태풍 ‘난마돌’이 우리나라에 간접적인 영향을 끼침에 따라 산사태 등 산림피해 발생 가능성이 충분히 있다”며 “위험지역에 계신 국민 여러분께서는 긴급재난문자, 마을방송 등에 귀 기울여 주시고, 유사 시에 안내에 따라 사전에 신속하고 안전하게 대피해주시기 바란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