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북부의 신성장 거점, 경기양주 테크노밸리 착공
경기북부의 신성장 거점, 경기양주 테크노밸리 착공
  • 반재철 기자(ds3gkm@naver.com)
  • 승인 2023.12.05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일산TV와 함께 경기북부 대개발을 이끌어갈 마중물, 경기양주테크노밸리 착공
경기북부 최대 규모의 도시첨단산업단지로서 지역특화산업 스마트화 및 미래 신성장산업 육성 등을 이끌어갈 핵심 거점
양주역세권, 옥정신도시 등과 연계한 직주근접 실현, GTX 덕정역, 제2순환고속도로 등 편리한 접근성 이점
【경기=코리아플러스】 반재철 기자 = 경기 고양일산 테크노밸리에 이어 경기북부 대개발(大開發)을 이끌 경기양주 테크노밸리가 5일 경기도 양주시마전동 일월에서 착공식을 개최하고 참석자들이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제공=경기도)
【경기=코리아플러스】 반재철 기자 = 경기 고양일산 테크노밸리에 이어 경기북부 대개발(大開發)을 이끌 경기양주 테크노밸리가 5일 경기도 양주시마전동 일월에서 착공식을 개최하고 참석자들이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제공=경기도)

【경기=코리아플러스】 반재철 기자 = 경기 고양일산 테크노밸리에 이어 경기북부 대개발(大開發)을 이끌 경기양주 테크노밸리가 5일 착공했다.

21만8천㎡ 규모의 경기양주 테크노밸리는 지역 전통산업에 대한 스마트화는 물론 첨단 신산업까지 육성하는 경기북부의 신성장 거점으로 조성하게 된다.

양주시 마전동 일원에서 열린 경기양주 테크노밸리 착공식에는 김동연 경기도지사를 비롯해 정성호 국회의원, 강수현 양주시장, 임상오 경기북부특별자치도 특별위원회 위원장과 도의원, 시의원, 김세용 경기주택도시공사 사장, 도민 등 관계자 200여 명이 참석했다.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두 달 전 경기북부 대개발이라는 비전을 발표하며 북부특별자치도 추진에 대한 강력한 의지를 말씀드렸다. 그 비전의 핵심에 양주 테크노밸리가 있다”며 “경기북부 대개발의 비전을 하나 하나 잰걸음으로 착실히 진행 중이라는 보고를 양주시민들과 북부주민들, 경기도민 여러분께 드린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양주 테크노밸리는 양주 역세권 옥정·회천 도시계획과 생태문화, 관광자원 등과 연계해 양주시를 R&D 기반의 혁신 자족도시로 만드는 밑거름이 될 것”이라며 “착공식을 계기로 북부특별자치도의 추진과 북부 대개발의 비전을 함께 이뤄가는 아주 크나큰 모멘텀으로 만들었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경기도, 양주시, 경기주택도시공사가 공동으로 시행하는 경기양주 테크노밸리는 양주시 마전동 일원 약 21만 8천㎡(6만 6천 평) 부지에 조성되며 경기북부 단일 도시첨단산업단지 중 최대규모다. 총사업비 1천104억 원을 투입해 2024년 토지공급과 2026년 완공을 목표로 추진 중이다. 2017년 북부 2차 테크노밸리 입지 지역으로 선정된 이후 2019년 공동 사업시행 협약 체결, 2021년 산업단지계획 승인 등의 절차를 거쳤다.

경기북부 산업단지 중 본격적으로 연구개발(R&D) 전용 부지를 반영한 경기양주 테크노밸리는 섬유 등 양주 지역특화산업에 정보통신(IT)기술 등을 융합하고, 디스플레이·모빌리티 등 첨단 신산업을 육성하는 등 경기북부 대개발의 신호탄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인근 양주역세권 도시개발사업, 옥정신도시 등과 연계해 직주근접을 실현하고, GTX 덕정역, 지하철 1호선 양주역, 수도권제2순환고속도로 등으로 뛰어난 접근성을 갖추고 있다. 경기도는 약 4천300명의 고용 창출, 1조 8,686억 원의 생산유발효과, 4,432억 원의 부가가치유발효과로 도 균형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보고 있다.

경기도, 양주시, 경기주택도시공사는 착공식을 통해 안전하고 성공적인 공사를 기원하는 한편, 경기양주 테크노밸리를 신·구 산업간 균형 잡힌 개발을 유도해 경기북부 대개발을 이끄는 첨단전략산업의 신성장 거점으로 조성할 계획이다.

한편, 김동연 지사는 지난 9월 26일 경기북부특별자치도 비전선포식에서 고양일산 테크노밸리, 경기양주 테크노밸리를 비롯해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와 경기북부 대개발로 성장잠재력을 깨워 대한민국의 미래를 열겠다고 밝힌 바 있다.

지난 10월 26일 착공한 고양일산 테크노밸리는 고양시 일산서구 대화동, 법곳동 일원 87만2천㎡(약 26만 평) 규모 부지에 사업비 8천500억 원을 투입해 바이오·메디컬, 미디어·콘텐츠, 첨단제조 분야 혁신기업 유치를 위한 국가첨단전략산업 입지 기반을 조성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