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코리아플러스
뒤로가기
정치행정
청주∼청원 접경지역 교통망 도로체계 개선으로 합의사항 97.3% 이행 완료
청주시상생발전위원회 제2차 회의 개최
2021. 06. 29 by 오영식 기자

【청주=코리아플러스방송】 오영식 기자 = 청주시는 29일 오후 2시 시청 대회의실에서 청주ㆍ청원 접경지역 교통망 도로체계개선 완료 등 2분기 상생발전 합의사항에 대해 이행현황 등을 점검받고 심의했다.

구)청주·청원 접경지역 교통망 도로는 △청주역~옥산간 도로확장 △월오~가덕간 도로개설 등 2곳이다.

청주역~옥산간 도로확장은 지난 2019년 12월 27일 전면 개통됐고, 월오~가덕간 도로는 지난 5월 4일 개통돼 ‘청주-청원 접경지역 교통망 도로체계 우선개선’ 합의사항 이행 완료로 심의 의결했다.

현재 추진 중인 2개 사업은 △체육시설 옛 청원군 지역 이전설치 △국책사업 유치 시·군 지역 우선배정이다.

대규모 예산 투입이 어려운 체육시설 청원군 지역 이전 설치 1건을 제외하고 오는 2023년까지 청주전시관이 건립되고 나면, 99%의 합의사항 이행률을 달성할 것으로 보인다.

남기용 위원장은 “청주시 상생발전과 균형발전을 위한 정책개발을 위원들과 함께 깊이 고민하고, 추진 중인 2개 사업도 꼼꼼히 잘 챙겨 조속히 완료될 수 있도록 역할을 다 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