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6회 예당국제공연예술제 성황리 폐막
제6회 예당국제공연예술제 성황리 폐막
  • 강경화(johnkang2004@hanmail.net)
  • 승인 2018.11.04 0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산=코리아플러스방송】강경화 기자 = 충남 유일의 국제문화행사인 제6회 예당국제공연예술제가 지난달 25일부터 30일까지 예산군 문예회관 및 예산군청 추사홀에서 성대하게 열렸다.

예산군이 주최하고 예당국제공연예술제집행위원회와 (사)한국연극협회예산지부가 주관한 이번 행사는 해외초청 4개 팀, 국내초청 2개 팀, 전국대학연극제 경연 5개 팀 등 총 11개 팀이 뜨거운 공연을 펼쳤다.

특히 지난달 26일 개막식에는 우크라이나, 라트비아, 벨라루스 대사 부부가 참석해 국제행사로써의 위상을 높였다.

예당국제공연예술제는 2013년 예당마당극페스티벌을 시작으로 올해부터 예당국제공연예술제로 탈바꿈해 연극뿐만 아니라 무용, 음악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볼 수 있는 기회가 됐다.

특히 이번에 처음 열렸던 예당전국대학연극제는 젊은이들의 연극에 대한 열정으로 가득한 가운데 전국에 있는 예술대학 5개 팀을 선발해 본선경연을 펼쳤다.

경연 결과 △금상(충남도지사상) 한국영상대학교 1919 : 세상을 바꾸기 위한 과정의 기록 △은상(예산군수상) 청주대학교 안티고네, 백석대학교 안티고네 △동상(예당국제공연예술제집행위원장상) 청운대학교, 국민대학교 평생교육원이 수상했다.

개인상 시상은 연출상에 청주대학교 박민지씨, 한국영상대학교 송현석씨가 공동수상했으며 최우수연기상에 백석대학교 서동현씨, 우수연기상에 청운대학교 최지인, 강민수씨가, 지도교수상에 백석대학교 최미선 교수가 수상했다.

이승원 집행위원장은 “인구 8만의 농업소도시에서 국제행사를 개최한다는 것이 가능할까 걱정도 됐지만 관객들의 뜨거운 반응과 박수소리를가 잊혀지지 않는다”며 “내년에는 더 좋은 작품으로 관객들을 만나고 싶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