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빛 노을 아래 겨울진객 떼까마귀와 함께 걸어요”
“금빛 노을 아래 겨울진객 떼까마귀와 함께 걸어요”
  • 차동철 기자(ehdcjf0824@naver.com)
  • 승인 2018.11.21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과 함께하는 태화강 떼까마귀 군무 달빛기행’개최
[코리아플러스] 차동철 기자 = 금빛 노을 아래 태화강 겨울 진객 떼까마귀 군무를 관찰하고 은빛 보름달 아래 태화강 야경을 감상 할 수 있는 달빛기행이 개최된다.

울산시는 가족, 친구 연인과 함께 전국 최고의 생태관광자원인 ‘떼까마귀 군무’를 즐기며 달빛 아래 십리대숲 은하수길 야경 감상할 수 있는 ‘시민과 함께하는 태화강 떼까마귀 군무 달빛기행’을 오는 22일 개최한다.

올해 마지막 달빛기행인 이번 행사는 오후 5시 구삼호교 야외상설무대에서 출발해 떼까마귀 군무를 관찰하고 십리대숲 은하수길을 둘러보는 왕복 약 4km 구간에서 개최된다.

태화강 생태해설사 10명이 동행해 태화강의 생태관광에 대한 설명을 들려준다.

특히, 떼까마귀 군무 관찰시에는 울산학춤의 창시자이자 조류생태전문가인 김성수박사로부터 울산 떼까마귀에 대한 자세한 설명도 들을 수 있다.

마지막 코스인 십리대숲 은하수길에서는 달빛과 별빛이 어우러진 오카리나 등의 거리공연을 즐길 수 있다.

참가를 원하는 시민은 22일 오후 5시까지 삼호교 상설야외무대로 모이면 된다.

울산시 관계자는 “태화강 달빛기행은 지난 8월 처음 시행했으며 이번 까지 총4회 실시하는 시민참여 행사로 많은 시민으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며 “내년에는 2월~11월 매월 보름에 총10회에 걸쳐 태화강이 가진 다양한 생태관광자원을 활용한 코스를 개발해 시민과 함께 즐길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