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옥동 충남도의원 “지역교육청 장학지도 지원시스템 강화하라”
한옥동 충남도의원 “지역교육청 장학지도 지원시스템 강화하라”
  • 강경화 기자(adjang7@naver.com)
  • 승인 2019.11.08 0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지역교육청 행정사무감사, 학교 문제 적극대응 위한 장학사 고유역할 증대 필요

【충남=코리아플러스】 강경화 기자 = 충남도의회 한옥동 의원(천안5)은 7일 공주, 논산·계룡, 금산, 부여교육지원청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지역교육지원청 차원에서 장학사의 일선 학교 장학지도 강화 방안 마련을 촉구했다.

한 의원은 “지역교육청 장학사는 학교를 주기적으로 방문하고 교과과정, 교육방법, 장비 및 기타 사안과 관련된 문제에 관해 적극 대응할 수 있어야 합니다.”라고 말했다.

일선학교 장학지도를 위한 지역교육지원청 장학사의 학교현장 방문이 대부분 한해 1~2회에 머무르거나 학교 요청 때만 방문하고 있다는 지적이다.

한 의원은 “일선 학교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대안을 마련하기 위해서는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대책을 세우는 일이 중요하다. 그러기 위해서는 장학사가 당당하게 일선학교를 찾아 장학지도를 펼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지역교육청은 일선학교의 어려움과 문제점을 파악하고 어려움을 지원하는 기능이 최우선이기 때문이라는 설명이다.

그러기 위해서는 지역교육청 차원의 지원시스템 강화방안 마련이 필요하다는 주문이다.

한 의원은 “학교교육과정 운영 장학이 단위학교에 미치는 효과가 미흡하다는 지적이 많다. 장학지도 운영 방법 개선과 강화를 위한 지원시스템 마련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