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종래 예비후보 ‘어려운 이웃의 아픔씻는 정치’
박종래 예비후보 ‘어려운 이웃의 아픔씻는 정치’
  • 장영래 기자(adjang7@gmail.com)
  • 승인 2019.12.17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대덕구, 세족식 갖고 ‘사람사는 대덕’ 등 정치 초심 다져
【대전=코리아플러스】 장영래 기자 = 박종래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는 17일 대전 대덕구 지역 총선 예비후보 등록을 마친 뒤 첫 일정으로 대덕구 오정동 엘림 특수교육원을 찾아 장애인들과 소통의 시간을 갖고있다.

【대전=코리아플러스】 장영래 기자 = 박종래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는 17일 대전 대덕구 지역 총선 예비후보 등록을 마친 뒤 첫 일정으로 대덕구 오정동 엘림 특수교육원을 찾아 장애인들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박 예비후보는 장애인의 발을 닦아주며 ‘어려운 이웃의 아픔을 씻어내는 정치를 펼치겠다’라는 말로 낮은 곳에서 섬김의 자세를 버리지 않겠다는 총선 출마의 각오를 다졌다.

박 예비후보는 “21대 총선 도전, 살기 좋은 대덕구 건설이라는 새로운 도전을 시작하며, 정치에 첫발을 내디뎠을 당시 초심을 다지기 위해 세족식을 가졌다”라고 밝혔다.

이어 “사람 사는 세상을 만들자는 각오로 풀뿌리 정치를 통해 정치에 입문했고, 지금도 이 같은 마음은 변하지 않았다”며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의 아픔을 씻어내는 정치를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박 예비후보는 또 “국회에 들어가면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벽을 허물고 모두가 하나 된 지역사회 건설을 위해 힘쓸 생각”이라며 “언제나 대덕구민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며 대덕구를 발전시키는 ‘친한 친구 같은 정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박 예비후보는 엘림 특수교육원 장애인들의 불편사항을 듣는 것은 물론, 장애인의 발을 닦아주는 시간을 가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