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승래, 중단 없는 유성 발전 두 번째 공약 발표 ‘혁신UP’
조승래, 중단 없는 유성 발전 두 번째 공약 발표 ‘혁신UP’
  • 장영래 기자(adjang7@gmail.com)
  • 승인 2020.03.30 0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성구를 미래에서 온 도시, 혁신이 현실 되는 시범도시로

【대전=코리아플러스】 장영래 기자 = 조승래 후보는 유성구를 미래에서 온 도시, 상상 혁신이 현실이 되는 시범도시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조승래 더불어민주당 유성구갑 국회의원 후보는 29일 중단 없는 유성 발전을 위한 ‘미래에서 온 도시, 업그레이드 유성 33약속 7UP’의 두 번째로 ‘혁신UP’ 공약을 발표했다.

조 후보는 “유성구는 충남대, 카이스트 등 대학과 대덕연구개발특구의 기술, 인적 자원이 집적되어 있는 혁신성장의 최적지”라며 “풍부한 혁신 역량을 연결하고 이를 구현하기 위한 공간을 확보해 미래 기술을 처음 적용하는 글로벌 테스트베드로 육성하겠다”고 강조했다.

조승래 후보는 세부 혁신 공약으로 △유성 데이터 정보센터 구축 △ 개방형 혁신 창업 거점 스타트업 파크 조성 △바이오메디컬 산․학․연 강화 및 지원 시스템 구축 △중장년 50플러스 인생 이모작 지원 플랫폼 조성 △전국 무료 와이파이 시대, 공공 WiFi 확대 △게임 인식 개선과 산업 진흥을 위한 ‘게임산업법’ 개정 등을 담았다.

궁동․어은동 일대에 스타트업 파크를 조성함으로써 창업기업, 지원기관, 엑셀러레이터, 주거․문화․커뮤니티 공간 등이 집적된 혁신 생태계를 만들고 노후화된 인근 지역의 도시 재생을 촉진한다는 구상이다.

조승래 후보는 최근 2년 연속 국회 예결특위 위원으로 중소벤처기업부의 스타트업 파크 조성 사업 예산 증액을 이끌어낸 바 있다.

곳곳에 흩어져 있는 정보를 한데 모으고 활용하기 위한 플랫폼을 구축해 혁신 기반을 강화하고, 이를 활용해 중장년, 은퇴자 등의 인생 이모작 도전을 지원할 예정이다.

주민의 정보 접근성을 높이기 위한 공공 와이파이도 확대한다.

또한 작년 하반기 지정된 대전 바이오메디컬 규제자유특구를 적극 뒷받침하기 위해 산․학․연 협력을 강화하고 이를 지원하기 위한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조승래 후보는 “유성이 크면 대한민국이 크고, 유성이 혁신하면 대한민국이 혁신한다”며 “집권 여당 재선의원으로 유성에서부터 대한민국의 미래를 열어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