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해 붕괴위험 건물 철거... 대전 동구 대청동 복지만두레
수해 붕괴위험 건물 철거... 대전 동구 대청동 복지만두레
  • 장영래 기자(adjang7@gmail.com)
  • 승인 2020.09.01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코리아플러스】 장영래 기자 = 대전 동구 대청동 행정복지센터는 대청동 복지만두레 주관으로 최근 폭우로 인해 붕괴위험이 있는 건물에 대한 철거를 마쳤다. 현장에 방문한 황인호 동구청장. (사진=동구)

【대전=코리아플러스】 장영래 기자 = 대전 동구 대청동 행정복지센터는 대청동 복지만두레 주관으로 최근 폭우로 인해 붕괴위험이 있는 건물에 대한 철거를 마쳤다.

이번 철거는 혼자 사는 김 모씨(93)의 부속건물 일부가 지난 7월 기록적인 폭우로 무너지자 더 큰 붕괴로 인한 주민들의 피해를 막고자 조속히 진행됐다.

대청동 복지만두레는 지역사회 후원금 600만원을 마련해 안전히 철거작업을 마쳤다.

거주자 김모씨는 “행여나 주변 이웃에 피해가 가지 않을까 노심초사했는데, 주변에 좋은 분들 때문에 걱정을 덜게 됐다. 이렇게 도와줘서 고맙다”며 활짝 웃었다.

현장에 방문한 황인호 동구청장은 “이웃의 어려움을 힘을 합쳐 해결해 나가는 슬기롭고 따뜻한 호반의 마을 면모를 보았다”며 “지역 주민들과 협심하는 적극행정으로 안전 No.1 동구를 완성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