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 도지정문화재 보수정비 14억 2300만 원 확보
서천군, 도지정문화재 보수정비 14억 2300만 원 확보
  • 이미영 기자(qnqlenql@naver.com)
  • 승인 2020.10.26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천읍성 발굴조사, 한산향교 보수정비 등 도내 최다 사업비 확보 -
【서천=코리아플러스】 이미영 기자 = 충남 서천읍 전경 (사진=서천군)

【서천=코리아플러스】 이미영 기자 = 충청남도가 지정문화재의 보존을 위해 매년 추진하는 도지정문화재 보수·정비사업에 서천군이 2021년 사업비로 역대 최대 규모인 14억 2300만 원을 확보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는 충남 도내 15개 시·군 중 최다 확보액이다.

군은 지역 내 문화재 보수·정비의 적극적인 추진을 위해 충남도를 지속적으로 방문해 사업의 필요성과 당위성을 설명했으며, △서천읍성 발굴조사(10억 원) △한산향교 보수정비(4억 원) △이상재 선생 생가지 초가이엉잇기(2300만 원) 3건이 충남도 사업선정위원회의 평가와 현장 평가를 거쳐 선정됐다.

노박래 군수는 “코로나19 상황의 장기화로 군민 모두가 힘든 상황에서 내년도 사업을 위한 예산 확보의 소식을 전하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군민 상생과 문화재 보호에 더욱 힘써 나가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