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의회 행정사무감사 이모저모
군산시의회 행정사무감사 이모저모
  • 이미영 기자(qnqlenql@naver.com)
  • 승인 2020.11.20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코리아플러스】 이미영 기자 = 군산시의회 행정사무감사 이모저모 3일차. (사진=군산시의회)

【군산=코리아플러스】 이미영 기자 = 군산시의회 행정사무감사 이모저모 3일차

[행정복지위원회] - 열린민원과·교육지원과·정보통신과·문화예술과

▲ 정지숙 의원 – 복합민원에 대한 원스톱 민원처리를 할 수 있도록 민원처리 시스템을 추진할 것을 주문.

▲ 김경식 의원 – 120생활민원 접수시 담당자가 부서별 업무분장을 명확히 파악해 민원전화가 다른 부서들로 돌려지는 일이 없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

▲ 김영자 의원 – 발달장애인 평생학습관 운영에 있어 소수가 아닌 많은 발달장애인들이 교육을 받을 수 있는 방안뿐 아니라 발달장애인 가족에 대한 프로그램도 같이 병행할 필요가 있다며 대책마련을 요구.

▲ 배형원 의원 – 발달장애인 평생학습관 운영 제도적 개선 마련과 연도별 로드맵을 작성하여 교육장소 및 교육기회을 확대 운영할 것을 주문.

▲ 설경민 의원 – 마중물, 희망스터디 사업에 있어 중복지원 검토는 물론 대상 및 지원규모에 있어 명확한 기준마련 등 사업 제도적 보완이 필요하다고 주장.

▲ 송미숙 의원 – 군산콘텐츠팩토리 참여업체 결과물이 군산경제와 실질적인 연계가 필요하며 홍보계획 등을 통해 많은 시민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조치할 것을 요구.

▲ 서동완 의원 – 민간단체 보조금 지원에 있어 단순반복적이고 중복적인 사업에 대해서는 기준을 세워 지원여부를 결정할 것과 사업평가 및 정산을 통해 불합리한 지출건은 반드시 환수조치를 실시하는 등 민간단체 보조사업에 대한 철저한 분석과 지원규모 기준 정립이 필요하다고 주장.

[경제건설위원회] - 도시계획과·안전총괄과·건설과·주택행정과

▲ 김경구 의원 – 군장인입철도 공사와 관련한 부대 공사 시공문제로 마을도로 침수, 통로박스 침수 등 수로관 상부 과다 설계로 인한 병목현상이 발생했다며 대책마련이 시급하다고 주장.

▲ 신영자 의원 – 용역 시행에 있어 반드시 해야하는 법적 요구사항인 용역 등 분리발주가 아닌 통합발주 가능 여부 등 신중한 검토가 필요할 뿐 아니라 예산 절감 노력에도 힘써줄 것을 당부.

▲ 조경수 의원 – 도시정비계획 추진 지연시 민원발생 등 많은 문제점이 발생할 우려가 있음으로 조속한 계획수립 촉구.

▲ 이한세 의원 – 시청~운동장간 도로개설공사의 필요성을 재검토 후 추진할 뿐 아니라 도시계획과 소관 사업이 예산반납 없이 추진할 수 있도록 초기단계에서 면밀한 검토 후 추진할 것을 주문.

▲ 박광일 의원 – 선양동14통 도로개설공사가 미진하다며 겨울철 위험 도로구간의 인명사고 예방등을 위해 2021년 상반기내 완공해 줄 것을 당부.

▲ 한안길 의원 – 고군산군도 케이블카 조성 사업에 있어 생태자연도 시의 노력으로 등급조정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사업 보고시 주민의견 등이 반영되지 않았다며 향후 주민의견이 계획안에 수립될 수 있도록 할 것과 향후 시의 요구사항 등이 명시된 계획서 수립은 물론 설치 완료 이후 환경문제 발생에 대한 대응마련이 필요하다고 주장.

▲ 나종대 의원 – 동산중학교 개교이전에 쌍용예가@~은파오수공원간 도로개설공사가 완료될 수 있도록 신속한 추진을 촉구.

▲ 김우민 의원 – 공사 시행시 추진하는 주민설명회와 공청회에서 이루어진 주민들의 의견이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담당공무원 변동시에도 지속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도록 철저한 관리가 필요하다고 주장.

▲ 지해춘 의원 – 작년 행정사무감사 지적사항인 그늘막 설치 관련 문제가 여전히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며 그늘막 관리소홀로 미관 저해 등 민원발생이 일어나지 않도록 철저한 대책마련이 필요하다고 강조.

▲ 서동수 의원 – 우기철 홍수 등 예방을 위한 저수지 종합관리뿐 아니라 용수로 설치 공사 시 민원 재발방지를 위한 계획수립을 철저히 할 것을 주문.

▲ 최창호 의원 – 공동주택 활성화 지원 등 공동주택만을 위한 지원사업으로 단독주택 입주자들의 상대적 박탈감이 발생하고 있다며 개선방안이 필요하다고 주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