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소방서, 시민수상구조대 안전사고 제로화 도전
공주소방서, 시민수상구조대 안전사고 제로화 도전
  • 강경화 기자(adjang7@naver.com)
  • 승인 2019.07.12 1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주=코리아플러스방송】 강경화 기자 = 공주소방서(서장 박찬형)는 8월말까지 운영 중인 시민수상구조대의 지속적인 교육훈련을 통해 물놀이객의 인명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공주=코리아플러스방송】 강경화 기자 = 공주소방서(서장 박찬형)는 8월말까지 운영 중인 시민수상구조대의 지속적인 교육훈련을 통해 물놀이객의 인명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119시민수상구조대’는 심폐소생술(CPR) 등 기본응급처치법, 물놀이 안전지도 등 수난사고 대비 교육훈련을 이수한 요원들로서 용수천(공주시 반포면 소재) 수난사고 위험지역에서 활동하고 있다.

시민수상구조대원들은 유사시를 대비해 수난사고 익수자를 신속하게 구조하기 위한 훈련 및 응급처치교육을 꾸준히 실시하고 있으며, 또한 구명부환, 구명로프, 구명조끼 등 수난구호 장비 정비 등을 실시하고 물놀이 장소 안전점검 및 위험지역 출입을 통제하는 등 수난사고 예방활동도 함께 추진한다.

소방서 관계자는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아 안전한 물놀이를 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준비운동을 하고 심장부터 먼 부분부터 물을 적신 후 들어가야 하며 안전수칙을 철저히 지킴과 동시에 물에 빠진 사람을 발견하면 주위에 소리쳐 알리고 119에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