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연안ㆍ해변지키미 호남본부, 서해안 환경 정화에 앞장
대한민국연안ㆍ해변지키미 호남본부, 서해안 환경 정화에 앞장
  • 송영현 기자(ghkddi1@naver.com)
  • 승인 2019.11.08 1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코리아플러스방송】 송영현 기자 = 대한민국연안 해변 지킴이 호남본부는 서해안 환경 정화에 앞장선다.

대한민국 연안ㆍ해변지킴이 호남지회(회장 김만식)은 23일 오전 10시에 서해안 새만금 방조제 간월도에서 환경 정화를 위해  해안선 청소및 연안청소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여름철 행락객들이 버리고간 쓰레기및 오염되어 있는 오물질을 쓰레기 봉투에 담고 청소를 실시하여 맑고 깨끝한 서해안을 만들기 위하여 솔선하여 행사를 실시하기로 했다.

이날  연안해변지키미 소속  전국 지회에서 뜻을 같이하는 회원들이 많이 참석하여 해변을 깨끝이 하며 연안도 깨끝이 하는 청소에  동참하기로 중앙회 명한영 회장은 말하였다.

김만식 호남지회장은 "김제시지회, 부안지회 ,전주지회, 익산지회 , 군산지회, 등이 주최로 서해안의 정화운동에 적극 앞장 서기 위하여 앞으로도 열심히 청소를 하며, 깨끝한 환경및 쾌적한 우리 사회를 만들기 위하여 회원들은 적극 앞장을 설 것"이라고 말했다.

명한영 중앙회 회장은 "서해안, 남해안, 동해안 및 내륙의 연안을 우리손으로 깨끝하게 만들어 줄것"을 당부하고, 더"많은 회원들을 구축하여 우리사회가 깨끝한 사회로 만들어가자"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