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회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 집행위원회 출범
제3회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 집행위원회 출범
  • 오영식 기자(suker5555@naver.com)
  • 승인 2021.06.22 2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영화제집행위원 위촉, 영화제 준비에 본격적으로 나서
【충북=코리아플러스방송】 오영식 기자 = 국제무예액션영화제가 22일 새롭게 집행위원회를 구성하고, 위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충북도)

【충북=코리아플러스방송】 오영식 기자 = 국내 유일의 무예‧액션 장르 영화제로 올해 3회째를 맞는 ‘국제무예액션영화제’가 22일 새롭게 집행위원회를 구성하고, 성공적인 영화제 개최를 위해 본격적으로 나섰다.

이날 충북문화재단은 충북무예액션영화제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지난해 영화제 위원으로 활발히 활동한 김경식 충북예총 회장을 집행위원장으로 임명하고 영화배우 이범수 씨 등 11명을 집행위원으로 위촉했다.

신임 위원으로는 청주 출신의 영화배우이자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대표인 이범수 씨와, 전(前) 한국영화배우협회 제작겸업배우분과위원장을 역임했던 왕호 씨를 새로이 위촉했다.

지난해 영화제를 안정적으로 이끌며 2회 국제무예액션영화제 위원으로 활동한 바 있는 이창세 극동대 미디어영상제작학과 교수, 조동관 한국영화인총연합회 부회장, 박효근 한국영화인총연합회 충주지부장, 안태근 한국이소룡기념사업회장, 조창희 한국문화예술경영연구원장, 고찬식 전(前) 충북문화재단 사무처장 등은 재위촉됐다.

이날 참석한 이시종 충북문화재단 이사장은 위촉장을 전달하며, “영화제가 안전하고 알찬 행사로 마무리되고, 무예액션영화의 요람이자 세계적인 영화제로 만들어가야 한다.”라고 강조하면서 위원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김경식 집행위원장도“영화제를 효율적이고 안전하게 진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제3회 국제무예액션영화제는 국내 유일의 무예액션을 주제로 한 장르 영화제로서 오는 10월 중순 청주시 일원에서 개최할 예정이며, 국내외 20개국의 장·단편 영화 50여 편을 온-오프라인 방식으로 병행해 상영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