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 읽는 세종 구현, 국가대표도서관 맞손
책 읽는 세종 구현, 국가대표도서관 맞손
  • 장영래 기자(adjang7@hanmail.net)
  • 승인 2021.08.24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국립중앙도서관, 지식정보 공유·도서관 발전 위한 협약 체결
정보공유 등 약속…세종시립도서관 성공적 개관 기대
【세종=코리아플러스】 장영래 기자 = 행정수도 세종특별자치시가 24일 국립중앙도서관(관장 서혜란)과 지식정보 공유, 도서관 발전 등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힘을 모으기로 협의하고 있다. (사진=세종시)

【세종=코리아플러스】 장영래 기자 = 행정수도 세종특별자치시가 24일 국립중앙도서관(관장 서혜란)과 지식정보 공유, 도서관 발전 등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힘을 모으기로 했다.

국립중앙도서관은 국가대표도서관으로서, 국가 문헌 수집·정리·이용·보존을 비롯해 국내 도서관에 대한 지도·지원 및 협력기능을 수행하고 있고, 인쇄매체뿐만 아니라 온라인 자료까지 풍부한 장서 또한 구축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디지털 자료 공동 이용 ▲인력 교류 ▲정보자원·기술 등에 협력하고, 이 가운데 시는 시민들의 다양한 수요에 부응할 수 있는 전문적 역량을 보유하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더욱이, 오는 10월 세종시립도서관 개관을 앞두고 그동안 축적해온 경험과 노하우를 공유하고 상호 협력에 나서, 성공적인 도서관 개관은 물론 안정적인 운영도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이춘희 시장은 “국립중앙도서관과 경계없는 도서관 협력을 통해 시립도서관의 역량을 증진시켜 변화하는 환경 속에서 지역 도서관 발전을 선도하겠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의 다양한 목소리에 충분히 귀 기울여 시민 중심의 도서관 서비스 제공과 책 읽는 도시 세종 구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