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수안보면, 신규 온천공 개발 착수
충주시 수안보면, 신규 온천공 개발 착수
  • 윤용철 기자(dhdkdn@hanmail.net)
  • 승인 2021.10.08 1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천 관광활성화 및 안정적인 온천수 공급의 토대 마련
【충주=코리아플러스】 윤용철 기자 = 수안보 노천탕
【충주=코리아플러스】 윤용철 기자 = 수안보 노천탕

【충주=코리아프러스】 윤용철 기자 = 충북 충주시는 5일 수안보 온천관광 활성화의 일환으로 사업이 8억 원을 투입해 수안보면 안보리 일원에 신규 온천 1개공 개발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시는 수안보 관광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사업의 추진에 따라 향후 온천수 사용량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고, 안정적인 온천수 공급을 위해 1일 600톤의 취수가 가능한 신규 온천공 개발을 추진하기로 했다.

신규 온천공 개발이 완료되면 수안보 온천은 현재 6개 온천공 1일 2000 t의 취수량에 더해 총 2600t의 취수량을 확보하게 된다.

수안보 온천은 △중부권통합의료센터인 충주위담통합병원 개원 △옛 한전연수원 건물 도시재생 사업 △옛 와이키키리조트 관광호텔 조성사업 △2023년 중부내륙선철도 수안보역 개통 등 양질의 건강·문화·관광 콘텐츠와 접근성이 향상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한편, 지난 2020년 실시한 신규온천공 개발을 위한 자원조사용역에 따르면, 수안보면 일원에는 부존가능성이 있는 온천공이 14공 정도 확인됐으며, 향후 순차적인 개발을 통해 1일 3000톤 가량의 온천수 추가 취수가 가능할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시 관계자는 “다양한 관광자원을 확보하며 ‘왕의 온천’의 명성 되찾기의 싹이 트고 있는 수안보 온천에 신규 온천공 개발로 한층 더 힘이 실릴 것”이라며 “신규 온천공 개발을 차질없이 진행해 여타 사업의 추진도 원활하게 이뤄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