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진안군, 3차 재난기본소득지원금 신속지급위한 준비 완료
전북 진안군, 3차 재난기본소득지원금 신속지급위한 준비 완료
  • 최낙철 기자(chlw212@daum.net)
  • 승인 2021.12.01 2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19 확산방지 철통 방역
【진안=코리아플러스】 최낙철 기자 = 진안군청 (제공)

【진안=코리아플러스】 최낙철 기자 = 전북 진안군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경제활동과 소비심리가 위축됨에 따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급하는 제3차 재난기본소득지원금의 신속한 배부를 위해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군에 따르면 전 군민에게 1인당 10만원씩 지급하는 3차 진안군 재난기본소득지원금을 오는 12월 6일부터 12월 31일까지 진안군 주민등록자와, ‘재한외국인 처우 기본법’에 따른 결혼이민자에게 농협은행이나 전북은행 선불카드로 지급한다.

이는 지난 해에 이어 3번째 지급으로 전라북도 내 재난기본소득지원금 중 최고 금액이다.

지난 1·2차 지급에서 읍·면별 상황에 따라 지급처와 방식, 절차 간소화 등으로 집중 지급기간 1주일 만에 90%의 높은 지급률을 기록해 도내 모범 사례로 부상한 바 있다.

군은 이번에도 읍면별 상황에 맞게 지급처와 방식을 선정해 진행하되, 최대한 마을 현장으로 찾아가 지급을 할 예정이다.

진안군민이 재난기본소득지원금을 받으려면 지원 기준일인 2021년 11월 30일 24시를 기준으로 진안군에 주소를 두고 있어야 하며 읍·면에서 마련한 지급처에 1회 방문해 수령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