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진안군, 농촌지역개발사업 최우수 자치단체 선정
전북 진안군, 농촌지역개발사업 최우수 자치단체 선정
  • 최낙철 기자(chlw212@daum.net)
  • 승인 2021.12.31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어촌공사 자체평가 상생협력체계 부문
【진안=코리아플러스】 최낙철 기자 = 전북 진안군이 한국농어촌공사 자체평가 상생협력체계 부문 농촌지역개발사업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사진제공=진안군)

【진안=코리아플러스】 최낙철 기자 = 전북 진안군이 한국농어촌공사 자체평가 상생협력체계 부문 농촌지역개발사업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군에 따르면 진안군이 지역주민 생활편의 서비스 제공을 위해 지역개발 전문기관인 한국농어촌공사와 추진한 각종 사업들이 성공적으로 추진돼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되고 한국농어촌공사사장 표창을 수여받게 된 것이다.

진안군은 그 동안 한국농어촌공사와 함께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 기초생활거점사업, 도시재생사업 등 농촌지역개발사업을 중점적으로 추진해 왔다.

이를 통해 지역주민을 위한 교육·복지·문화서비스 공급기능을 확충하고 배후마을로서의 서비스 전달을 활성화하는 데 기여했다. 또한 궁극적으로는 농촌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큰 도약점을 제시한 점이 이번 평가에서 높이 평가됐다.

더욱이 2021년에는 총사업비 426억원(국비 300억, 지방비 126억)의 ‘농촌협약’ 공모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진안읍에 밀집되어 있는 모든 서비스를 활성화하고, 읍·면 소재지는 물론 배후마을까지 서비스를 전달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기도 했다.

전춘성 진안군수는 “진안군의 모든 주민들이 다양한 서비스를 골고루 전달받을 수 있도록 활발하게 활동을 제공하겠다”며 “이를 통해 전반적으로 진안군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