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단독·다가구주택에 상세주소 직권 부여해 시민 불편 해결한다
수원시, 단독·다가구주택에 상세주소 직권 부여해 시민 불편 해결한다
  • 이태호 기자(ltho6155@naver.com)
  • 승인 2022.06.30 12: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세주소 부여되지 않은 단독·다가구주택 2529개소 대상
【수원=코리아플러스】 이태호 기자 = 수원시, 단독ㆍ다가구주택에 상세주소를 직권 부여해 시민의 불편을 해결 한다.(포스터제공=수원시)
【수원=코리아플러스】 이태호 기자 = 수원시, 단독ㆍ다가구주택에 상세주소를 직권 부여해 시민의 불편을 해결 한다.(포스터제공=수원시)

【수원=코리아플러스】 이태호 기자 = 수원시가 상세주소가 부여되지 않은 단독ㆍ다가구주택 등을 대상으로 ‘상세주소 직권부여 사업’ 을 시행한다.

‘상세주소 직권부여 사업’ 은 건물 소유자나 임차인의 신청이 없더라도 의견수렴ㆍ이의신청 등 절차를 거쳐 공무원이 상세주소를 부여해 생활주소로 사용하도록 하는 것이다.

상세주소는 아파트에서 사용하는 상세주소(동ㆍ층ㆍ호 표기)를 단독ㆍ다가구 주택 등에도 적용해 ‘000호’와 같은 형태로 주소를 부여하는 것이다.

상세주소가 표기되지 않은 단독ㆍ다가구 주택은 우편물 반송·분실 등이 발생하는 경우가 적지 않고, 응급상황이 발생했을 때 위치를 파악하는데 시간이 걸려 신속한 대응에 어려움이 있었다. 상세주소를 부여하면 동ㆍ층ㆍ호가 구분되지 않는 단독ㆍ다가구 주택의 가구를 쉽게 찾을 수 있다.

수원시는 상세주소가 부여되지 않은 단독ㆍ다가구주택 2529개소를 대상으로 주소정보관리시스템상 도로명주소대장ㆍ건축물대장을 활용해 동별로 현장기초조사를 했다. 오는 7월에 조사내용을 확인한 후 8~9월 기초조사결과를 주택 소유자ㆍ임차인에게 통보해 의견을 수렴하고 11월에 상세주소 직권부여 결과를 고지할 계획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상세주소를 부여하면 시민들이 상세주소의 편리함을 알게될 것” 이라며 “상세주소 미부여로 인한 우편물 반송·분실 등 문제도 줄일 수 있다” 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